아이폰6와 아이폰6 플러스가 등장해서 많은 사람들의 관심이 이미 아이폰6 형제들에게 쏠리고 있을 듯 합니다. 아이폰6가 처음 등장할 때 이런저런 말은 많았지만 박스를 열고보니 그래도 엄청난 초반 인기몰이를 하고 있는 듯 합니다. 그런 타이밍에 얼마전 독일에서 열린 포토키나에서 아이폰5(S)를 중심으로 하는 재미있는 악세사리가 등장했습니다. 리론치(Relonch)라는 제품으로 아이폰을 DSLR의 본체로 사용하는 장점을 취하는 제품입니다.




리론치는 좀 더 쉽게 이야기를 해보면 렌즈와 셔터를 가지고 있는 광학 악세사리입니다. APS-C를 써서 DSLR과 같은 센서에 45mm(35mm 환산 화각), F/2.0의 렌즈를 가지고 있습니다. 아이폰의 카메라가 기본 기능이 좋긴 하지만 아무래도 센서의 크기가 달라지면 이미지의 질이 달라지기 때문에 관심이 가는 제품입니다.





아이폰5(S)를 리론치에 끼우기만 하면 아이폰이 카메라의 저장매체와 활용을 위한 도구로 변신하게 됩니다. 리론치는 렌즈를 맡고 아이폰은 본체의 프로세스를 담당하게 되는 것이죠. 다양한 조절은 아이폰에서 조절하게 되니 리론치의 입장에서는 일단 하드웨어적으로 셔터만 필요한 부분이기도 합니다. 상당히 시너지를 낼 수 있는 발상이고 본격적인 사진 퀄리티를 고려한 시도라는 생각이 듭니다.




거기다 리론치와 결합해두면 아이폰의 보조배터리로 활용할 수 있다는 것도 리론치의 장점이 될 수 있습니다. 아이폰의 화질에 불만이 있었던 사람들에게는 여러모로 나쁘지 않은 제품이 될 수 있을 듯 합니다. 그리고 실제로 활용에 있어서 아이폰의 여러가지 기능을 활용할 수 있다는 것은 최근 카메라 트렌드에서 지원하는 기능을 손쉽게 활용할 수 있는 방법이 되기도 하니 말이죠.




<리론치 샘플샷>에 가시면 리론치의 샘플샷들을 볼 수 있습니다. 센서가 좋아서 그런지 화질은 역시 눈에 들어오는군요. $499에 사전 예약을 받고 있습니다. 2015년 후반에 발생이 된다는데 그때 아이폰5(S) 전용 아이템으로는 조금 늦은 감이 없지않아 많은 듯 합니다. 아이폰6 형제들용은 개발중이라고 하는데 개발에 박차를 가해야할 듯 보입니다. 재미있는 녀석이고 단렌즈 촬영을 엄청 좋아하신다면 추천해보고 싶지만, 일단은 개인적으로 이런 녀석도 있구나! 정도의 제품이 될 듯 합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