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스마트폰들의 성능이 좋아지면서 함께 늘어나는 고민이 바로 '배터리'가 아닐까? 생각합니다. 

스마트폰의 사용량이 많은 사람들은 충전기를 휴대하고 다니는 경우도 보았고, 보조 배터리를 가지고 다니면서 교체해가며 사용하는 사람들도 많으실 것 같습니다. 누구나 겪게되는 이러한 불편함을 위해 새로운 접근의 시도가 있었습니다.


Eton에서 출시한 BoostTurbine(2000)이라는 제품인데요.

이 제품은 기본 2000mAh의 저장용량을 가지고 있으면서 보조배터리의 역할을 하게 됩니다.



단순한 보조배터리라면 재미없겠지요? BoostTurbine2000의 진가는 바로 이 뒷면의 핸들에 있습니다.

평소에는 잘 접혀있던 녀석을 이렇게 꺼내 놓으면 왠지 잘 돌아갈 것 같은 느낌이 들지 않나요?



맞습니다. ^^

저 핸들을 잡고 빙글빙글 돌리면 발전이 되어 핸드폰이 충전이 됩니다!

사실, 1분 정도 돌려서 충전하면 30초 정도 통화가 가능하다고 하는데요. 

실용성은 떨어지지만, 보조배터리도 없는 난감한 경우에 긴급용으로 사용해볼만 할 것 같습니다!

아니면 운동삼아 시간날 때마다 빙글빙글~ 해보는 것도 괜찮겠죠? ^^


현재, 블랙/화이트/그레이/레드 버전의 4가지 색으로 출시가 되었으며, $60 정도의 가격입니다. 

Eton Boost에서 판매중이라고 하는군요~


태양열로 충전하는 방식의 보조배터리도 봤지만, 

손으로 돌려서 발전시키는 BoostTurbine은 왠지 재밌기도 할 것 같고 기분좋은 정감이 가는군요~ ^^